SF 사랑방
* 욕설, 비방, 광고,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.

My Way -Frank Sinatra in 1978 내 방식대로 (영한 자막 English & Korean captions)

페이지 정보

유샤인

본문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PKi5cyz7tpg Click the link if auto video feature does not work on your browser.

"My Way" is a song popularized in 1969 by Frank Sinatra. Its lyrics were written by Paul Anka and set to the music
of the French song "Comme d'habitude" co-composed and co-written (with Jacques Revaux), and performed in 1967
by Claude François.
"내 식대로 "는 후랭크 시나트라가 1969년에 대중화 시킨 노래다. 이 노래 가사는 폴 앙카에 의해 쓰여졌고
프랑스 노래 "Comme d' habitude 평소때 같이"(쟠크 르브  와 함께) 공동 작시하고 공동 작곡되었으며 1967년
클로드 후랑스와가 연주했었다..


My way -
Frank Sinatra

And now, the end is near
And so I face the final curtain
My friend, I'll say it clear
I'll state my case, of which I'm certain

I've lived a life that's full
I've traveled each and every highway
But more, much more than this
I did it my way


Regrets, I've had a few
But then again, too few to mention
I did what I had to do
And saw it through without exemption

I planned each charted course
Each careful step along the byway
And more, much more than this
I did it my way


Yes, there were times, I'm sure you knew
When I bit off more than I could chew
But through it all, when there was doubt
I ate it up and spit it out
I faced it all and I stood tall
And did it my way


I've loved, I've laughed and cried
I've had my fill my share of losing
And now, as tears subside
I find it all so amusing

To think I did all that
And may I say - not in a shy way
Oh no, oh no, not me
I did it my way


For what is a man, what has he got
If not himself, then he has naught
To say the things he truly feels
And not the words of one who kneels
The record shows I took the blows
And did it my way

Yes, it was my way

 

내 방식대로 -후랭크 시나트라  

자, 이제 끝날  때가  다 되어

나 마지막 커텐을 마주 하는 데

친구여, 나 분명히 말 하겠네 

내 입장을 밝히려고, 내 확신하는 대로

난 내 살고픈 대로 한 평생  맘껏 살았다네

모든 고속도로는 다 다녀 여행해 봤고 

그리고 더, 그 보다 더 많이 많이 했지 

내 방식대로 했네

후회,  몇가지 있었지;

그러나  있었다고 해도 언급하기엔 너무 적군. 

난 내가  했어야  할  일들을  했고 

그것들 모두 예외없이 다 해냈거든. 

내가 정했던 길들 다 내가 계획 했었지  

가는 길 걸음 하나하나  다 조심스럽게,

그리고 더, 그 보다 더 많이 많이 했지 

 내 방식대로 했지.  

 그래 그런 저런 시간들 있었지, 자네들 알고 있었을 줄 알아. 

 내가 씹을 수 있는 그 이상을  물어  뜯었던 때 말이야.  

 하지만 그 모두 것이 의심스러웠던 때에도

 난  다 삼켰고, 그리곤 내 뱉았고

 난 그 모두 것과  정면에서 당당히 섰었지  

내 방식대로 했었지

난 사랑도 했고, 웃고, 울기도 했네.

내 분수껏 가져도 봤고 잃어도 봤지. 

그리고 이제, 눈물도 다 마르고  보니,
그  모든 것이  꽤나  재밌게 보이는군..

그  모든 것들을 내가 다 해  냈다고 생각하니까 ; 

근데 나 말해 볼까 – 수집어 하지 않고,

 오, 아냐, 아냐, 난, 아니라구.

난 내 방식으로 했다구.

대체 인간이 무엇이고, 그가 가진게 뭐길래?

가진 게 그 자신이 아니라면, 가진 게 없는 거지 

솔직한 자기의 느낌을 그대로 말하고

무릎 꿇는 자가 하는 그런 말들이  아니라,

기록이 보여 주듯이 난  온갖 구타 다 받았었지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그리고 내 방식으로 했었지!

그래, 그게 내 방식이었지


Translation: YouShine@youshine.com 번역: 유샤인
4GodWay.png

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kl4Uh5nOFAg Click the link if auto video feature does not work on your browser.

작성일2018-09-25 21:28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SF 사랑방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1795 O Holy Night - SungSook Lee (Joy of Music) 오 거룩한 밤 (영어 한글자막 … 유샤인 2018-12-13 52
1794 전체주의 Vs. 반(反)전체주의 유샤인 2018-12-12 68
1793 남한영화 "박열"을 보고난 유샤인의 소감 유샤인 2018-12-11 79
1792 박근혜 대통령 관련 가짜 뉴스 고발 및 그리스도인의 책무(고발자 안상수 의원): 사랑침례교회 정동수 목사 유샤인 2018-12-10 77
1791 [김동길 인물에세이 100년의 사람들] 정인보(1892~?) 유샤인 2018-12-09 69
1790 일본 근대 학문과 정치사상의 표상, 오오쿠마 시게노부(大隈 重信) 유샤인 2018-12-09 57
1789 Some Very Interesting Predictions: 유샤인 2018-12-09 51
1788 황성 옛터- 유지나 The Ancient Site Of Ruined Castle (영한자막 English &… 유샤인 2018-12-08 43
1787 나를 감옥에 넣었지만 보릿고개 시대로 [김동길 인물 에세이 100년의 사람들] (46) 박정희(1917~1… 유샤인 2018-12-08 43
1786 "정녕 신은 대한민국을 버리는 것일까?" -강석두 (페북에 글 많이 쓰는 교수님)< 유샤인 2018-12-08 32
1785 차신재의 가을 문화산책 Cha SinJae's Autumnal Leisurely Walk On Po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2-04 105
1784 "Come And Dine 와서 먹으라" 영한자막 English & Korean captions 인기글 유샤인 2018-12-03 113
1783 世界가 평가하는 革命家 朴正熙 인기글 유샤인 2018-11-30 185
1782 삶을 바꾼 운명의 한 문장/세계 최고 부자 록펠러 인기글 유샤인 2018-11-27 231
1781 內分泌腺 靈動의 呼吸法 (Yoga Breathing) - 요가교전(敎倎)에서 인기글 유샤인 2018-11-22 306
1780 To God Be The Glory -Royal Albert Hall, London 모든 영광 하나님께 (한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1-21 307
1779 남한인들이 믿는 효도 관념에 관한 유샤인의 생각 + '자식과 사랑'이란 꽁트 인기글 유샤인 2018-11-20 349
1778 답변글 Re: "엄마 미안해" 출판 기념회 소개 - 김동열 인기글 유샤인 2018-11-29 127
1777 답변글 Re: "엄마, 미안해"라는 책의 출판 기념회를 성대히 거행하는 데 동참한 분들의 구룹 사진 인기글 유샤인 2018-12-03 100
1776 Come, Waltz With Me -Demis Roussos 와서, 나랑 왈쯔 춤 춰 (영한자막 Engli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1-15 361
1775 그때 가장 고생한 것은 어느 국민인가? 인기글 유샤인 2018-11-14 404
1774 노후인생(老後人生) 업데이트(Update) 인기글 유샤인 2018-11-10 461
1773 La Cumparsita -Kilkenny 라 쿰파르시타 (축제의 여인) 킬케니 학교 합창단 연주 Engli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1-05 524
1772 La Cumparsita - Milva (Shae-Lynn Bourne skate) 라큼파르시타 (Itali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0-28 641
1771 중공 교회의 찬양대가 부르는 찬양 비디오 인기글 유샤인 2018-10-26 652
1770 남편이라는 나무 (떠난 날을 위한 엘러지라는 멜로디 위에 띄워 본) My Husband My Tree 인기글 유샤인 2018-10-26 673
1769 There Were Ninety and Nine that safely lay 아흔 아홉마리 있었지 -(영한자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0-23 746
1768 When The Roll Is Called Up Yonder - Hour of Power 하늘 저쪽 에서 이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0-19 956
1767 우리는 살짝 미친 천재를 살릴 수 있나? 토마스 에디슨 이야기. 인기글 유샤인 2018-10-17 906
1766 어느 일본인 의인 Chiune Sugihara 일본 정부의 거부에도 불구하고 6000 개의 비자를 유태인… 인기글 유샤인 2018-10-15 936
게시물 검색
*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.